주월역 중흥s클래스 스마트시티.jpg

 

 

올해 들어 서울의 임대차 시장에서 월세비중이 절반을 넘어서며 기록을 갱신하고 있습니다 주택뿐 아니라 부동산 전반에 걸쳐 전세보다 월세의 비율이 높아지는 현상이 가속화되고 있는 현실입니다 높아진 부동산 가격과 대출 규제 등으로 자금 마련이 쉽지 않은 젊은 층의 수요가 월세 시장으로 대거 유입된 결과로 풀이되고 있습니다